산와머니 신용평가사 기록 등재 관련

산와머니의 경우 현재 우리나라에서 가장 큰 대부업체인데요, 대부업체인 산와머니에서 대출을 받을 경우 신용평가사에 등재되는지 여부가 관심거리입니다.

신용평가사에 등재된다는 건, 구체적으로는 올크레딧이나 나이스 지키미 등의 신용평가사 사이트에서 조회할 경우 대출 여부가 조회되는가, 그리고 그로 인해 신용등급은 떨어지게 되는가 라는 질문을 하시는 건대요,

현재까지 알려진 정보로는 “신용평가사에 대부업체 대출정보 자체는 공유되지만, 신용등급은 나이스 지키미에서만 떨어드리고 올크레딧에선 떨어뜨리지 않는다. 그리고 신용등급이 떨어지든 떨어지지 않든 1금융권 은행들에서는 대부업체 대출정보를 조회할 수 없다. 예외적으로 1금융권이지만 케이뱅크와 카카오뱅크는 인터넷 전문 은행이라서 대부업체 대출 내역을 조회할 수 있다.” 였습니다.

의외로 신용등급이 좋은 6등급 이상의 분들이 대부업체 대출의 절반 가량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이는 대부업체 대출 내역이 1금융권에 제공되지 않고, 대출을 쉽게 받을 수 있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하지만 2019년도 3월 말부터는 규정이 바뀔 예정인데요, 대부업체에서 대출받은 경우에도 1년간 갚아야 할 원리금이 전 금융권에 공유될 예정입니다. 즉 어느 대부업체에 어느 만큼 대출 잔액이 남아 있는지가 공유된다는 것.

즉, 앞으로는 산와머니에서 대출받은 내역을 1금융권 시중은행들에서 볼 수 있다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산와머니 같은 대부업체 이외의, 법령의 미비로 대부업체로 등록은 되어 있지만 실제로 대부업체와는 다른 취급을 받는 p2p 업체들의 경우에는 대출받은 내역 공개는 어떻게 될까요.

대부업체와 달리 p2p 업체들의 경우에는 아직 대출정보 공개 여부가 결정난 것은 없습니다. 하지만 DSR 즉 총부채원리금상환비율 제도가 작년에 도입되었고, 이 제도 도입으로 올해 대부업체 대출정보 공유가 결정된 걸 보면, p2p 업체들의 경우에도 앞으로는 제도가 바뀔 가능성이 있다고 볼 수 있습니다.

얘기가 잠시 옆길로 세었지만, 다시 산와머니 얘기로 돌아와서 보면, 산와머니에서 대출을 받을 경우에 신용평가사 등재가 어떻게 되는지에 관해서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 카카오뱅크, 케이뱅크 두 곳을 제외한 1금융권 은행들은 대부업체 대출 내역을 3월 말까진 모르며, 3월 말 이후엔 어느 대부업체에 앞으로 1년간 갚아야 할 대출잔액이 얼마나 있는지를 알 수 있다.
  • 신용등급은 기본적으로 대부업체 대출의 경우 신용평가사들이 알고는 있지만, 실제로 신용점수에 반영하는 것은 나이스 지키미 뿐으로, 올크레딧의 경우는 대부업체에서 대출을 받아도 신용점수가 단, 1점도 떨어지지 않는다.
  • 다만, 3월 말부터는 대부업체 대출 내역이 1금융권에도 공유되므로 올크레딧의 경우 신용점수 반영을 여전히 안할지는 그 때 가봐야 할 것.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