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등급 5등급이면 좋은 걸까 나쁜 걸까

신용등급은 1등급부터 10등급까지로 나뉘게 됩니다. 이 중 5등급이면 좋은 신용등급이라고 하기엔 좀 애매하긴 한데, 괜찮은 신용등급이라고는 할 수 있습니다.

1금융권에서 신용대출 받을 때 나오는 이율로 평가를 해보면 신용등급 5등급까지는 연 3퍼센트에서 4퍼센트 정도로 받을 수 있는데 이 정도면 1금융권 평균 신용대출 이율 정도라고 할 수 있거든요.

즉 1금융권에서 대출받을 때 이율에서 크게 손해보지 않고, 또한 1금융권 모바일 대출들도 무난하게 받을 수 있는, 나쁘지도 않고, 크게 좋다고도 하기엔 애매한 그 정도의 신용등급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평균적인 신용등급이라고 평가하면 어느정도 괜찮겠습니다.

신용등급 5등급을 받는 경우는 아직 금융거래가 부족한 보통 사회 초년생들, 갓 직장을 가진 직장 새내기분들의 경우 등이 많습니다. 어린 나이부터 신용카드 등을 사용해서 금융거래가 좀 쌓이신 분들은 보통 3등급이나 4등급 정도가 나오게 되구요.

요즘은 교통카드 때문에 나이 어리신 분들도 체크카드나 신용카드 등을 곧잘 사용하시는 경우가 많아서 과거처럼 20대 초반 분들 중에서도 신용등급이 5등급보다 높으신 분들이 꽤 많은 추세입니다.

신용카드 사용금액이 많아지는 등 금융거래가 활발해지면, 대출이나 연체가 없다는 가정 하에 무난하게 1,2등급 정도로도 신용등급이 오르실 수 있는 신용등급이 5등급이기도 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